최종편집 : 2018.6.22 금 15:49
> 뉴스 > 사회
     
경북, 작년 한해 화재 2,816건 발생 전년 대비 6.2%↑
총 2,816건의 화재발생 1일 평균 8건, 3시간 마다 1건 발생!
2018년 01월 12일 (금) 15:02:40 강춘호 기자 ycn24@hanmail.net

경상북도 소방본부의 2017년 화재발생현황 분석에 따르면 총 2,816건의 화재가 발생해 전년대비 165건(6.2%)이 증가했으며 인명피해는 154명으로 전년대비 27명(21.3%), 재산피해는 250억9천1백만원으로 4억4천8백만원(1.8%) 각각 증가했다고 밝혔다.

발화 요인별로는 인적 부주의 1,266건(45%), 전기적 요인 546건(19.4%), 기계적 요인 365건(13%), 기타 순으로 나타났으며,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 인적 부주의 중 불씨ㆍ불꽃ㆍ화원방치 336건(26.5%), 담배꽁초 297건(23.5%), 쓰레기소각 209건(16.5%), 가연물근접방치 109건(8.6%) 순으로 나타나 도민들의 화재에 대한 경각심 고취와 각별한 주의가 지속적으로 필요하다.

발화 장소별로는 비주거 시설이 1,049건(37.3%)으로 가장 많았으며 주거시설 763건(27.1%), 자동차 425건(15.1%), 기타 야외 354건(12.6%), 임야 213건(7.6%) 순으로 발생했다.

비주거 시설 중 공장(208건, 19.8%), 창고(188건, 17.9%)가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보아 산업시설의 소방시설 상시 작동을 위한 유지ㆍ관리와 관계자 초기 화재대응 요령 숙지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.

요일별로는 금요일에 446건(15.8%)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, 수요일에 343건(12.1%)으로 가장 적게 발생했으나 요일별로 12.1% ~ 15.8%로 고르게 분포되어 있다.

시간대별로는 12시~14시가 432건(15.3%)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, 14시~16시에 392건(13.9%), 16시~18시에 330건(11.7%) 순으로 주간에 주로 화재가 발생했으며, 새벽 2시~4시에 97건(3.4%)으로 가장 적게 발생했다.

최병일 경상북도 소방본부장은 “도민을 대상으로 하는 맞춤형 소방안전교육과 이동안전체험차량 지역별 순회교육 강화, 주택용 기초소방시설 보급운동, 실효성 있는 소방안전대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올해에도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”고 말했다.

영천뉴스24 강춘호 기자 ycn24@hanmail.net

Copyrights ⓒ 영천뉴스24 (www.yc24.kr) 무단 전재 및 재배포


강춘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  

     
전체기사의견(0)  
      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 
   *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/최대 400byte)
   *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전체기사의견(0)
영천뉴스24 신문소개 | 기사제보 | 광고문의 | 불편신고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무단수집거부
상호:영천뉴스24 | 등록번호:경북아00051호 | 등록연월일:2007. 6. 20 | 발행인·편집인:주은숙 | 편집국장:홍목흠
청소년보호책임자:주은숙
경북 영천시 중앙동1길 51(문외동 138-4) 영천뉴스24 | TEL : 050-5665-3526, 054-338-0124
FAX : 050-5555-3526 | H.P 010-9699-3526
Copyright 2007 영천뉴스24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ycn24@hanmail.net